프로축구 FC 서울 수비수 김남춘, 주차장서 숨진 채 발견
프로축구 FC 서울 수비수 김남춘, 주차장서 숨진 채 발견
  • 이상명 기자
  • 승인 2020.10.30 17: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남춘 선수. (사진=FC서울 홈페이지)
김남춘 선수. (사진=FC서울 홈페이지)

프로축구 FC서울 소속 선수 김남춘(31) 선수가 30일 사망했다.

경찰 관계자에 따르면 김 선수는 이날 오전 8시20분께 서울 송파구 소재 한 건물의 지상 주차장에서 사망한 상태로 발견됐다.

구단 측 관계자도 “선수의 사망 소식을 확인했지만 현재 자세한 내용은 파악 중에 있다”고 전했다.

김 선수의 정확한 사망 경위는 현재 조사가 더 필요한 것으로 보이나 경찰은 선수의 행정 등을 통해 김 선수가 ‘극단적인 선택’으로 생을 마감한 것에 무게를 두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타살이나 범죄에 의한 사망 정황은 나타나지 않았다.

김남춘 선수는 광운대를 졸업한 후 2013년 프로에 데뷔했다. 상주 상무에서 군 복무(2017~2018)를 마친 후에도 FC 서울에서만 수비수로 선수생활을 했다.

지난 시즌을 마치고 FC서울과 2022년까지 재계약을 맺은 김 선수는 진행 중인 2020시즌에도 K리그1 22경기에 출전하는 등 팀 내 주전급으로 맹활약했다. K리그 통산 기록은 114경기 4골 2도움이다.

예상치 못한 비보로 충격에 빠진 FC서울은 내일(31일) 오후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인천 유나이티드와 이번 시즌 리그 최종전을 치른다.

vietnam1@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