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성군, 지역농산물 활용 디저트 카페 ‘등불다과점’ 오픈
보성군, 지역농산물 활용 디저트 카페 ‘등불다과점’ 오픈
  • 임준식 기자
  • 승인 2020.10.28 11: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성쌀’로 만든 건강한 디저트… 농업 가공 창업의 가능성 up
(사진=보성군)
(사진=보성군)

전남 보성군은 지난 26일 ‘농업인 소규모 창업기술 지원 사업’으로 지역 농산물을 활용한 디저트카페 ‘등불다과점’이 오픈했다고 28일 밝혔다.

‘농업인 소규모 창업기술 지원 사업’의 도움을 받아 창업한 ‘등불다과점’은 보성군 농업기술센터에서 △지역농산물을 활용한 가공 상품 개발, △창업 컨설팅, △시설 리모델링 및 가공기자재 등을 지원받았다.

보성 매일시장 안에 문을 연‘등불다과점’은 녹차, 단호박 등 지역 농산물을 활용한 구운찰떡 3종과 말차우유, 쑥우유 등 보성의 특색을 담은 다양한 디저트를 선보인다.

또, 보성 쌀을 활용한 쌀 베이커리 3종(호두파이, 피칸파이, 오렌지마카다미아)과 보성에서 자란 재료로 만든 과일 수제청 음료(키위청, 대추생강차 등)를 제품화해 디저트 패키지 상품도 만날 수 있다.

보성군은 지역 농산물 소비 촉진과 가공 상품화를 통한 부가가치 향상을 위해 올해 ‘보성쌀’을 주재료로 한 디저트 상품 개발에 주력했으며, 오프라인뿐만 아니라 온라인 스마트 스토어에서 판매할 수 있도록 시스템을 구축하고 있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본격적인 제품 생산에 앞서 홍보 판매용으로 만든 패키지 구성이 좋은 호응을 얻고 있고, SNS, 유튜브 등을 통한 적극적 홍보활동으로 사업이 성공적으로 추진·유지 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jsl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