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군, 한국수자원공사와 손잡고 ‘안전하고 깨끗한 물' 공급한다
태안군, 한국수자원공사와 손잡고 ‘안전하고 깨끗한 물' 공급한다
  • 이영채 기자
  • 승인 2020.10.28 14: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마트관망 인프라 구축사업’ 추진
충남 15개 시·군 및 한국수자원공사 영상회의 통해 협약식 가져
수돗물 공급 전 과정 정보통신기술(ICT) 접목, 스마트 수량·수질관리 시스템 구축
사진은 27일 태안군청 영상회의실에서 열린 ‘스마트 지방상수도 그린뉴딜 사업 기본협약식’ 모습.(사진=태안군)
사진은 27일 태안군청 영상회의실에서 열린 ‘스마트 지방상수도 그린뉴딜 사업 기본협약식’ 모습.(사진=태안군)

충남 태안군이 ‘정수지부터 수도꼭지까지’ 안전하고 깨끗한 물을 공급하기 위해 충남도 및 한국수자원공사(K-water)와 손잡고 ‘스마트관망 인프라 구축사업’을 추진한다.

군에 따르면, 지난 27일 태안군을 비롯한 충남 15개 시·군, 충남도, 한국수자원공사가 영상회의를 통해 ‘스마트 지방상수도 그린뉴딜 사업 기본협약식’을 가졌다.

이번 협약식은 충남 지역 수돗물의 전 공정(생산~공급)을 보다 과학적·체계적으로 관리하기 위한 인프라를 구축하고자 마련됐다.

협약에 따르면 2022년까지 총 956억 원을 투입, 태안군을 포함한 충남 15개 시·군에 수돗물 공급 전 과정에 정보통신기술(ICT)을 접목해 스마트 수량·수질관리가 가능한 시스템을 구축하는 ‘스마트관망 인프라 구축사업’이 추진된다.

이를 위해, 충남도는 ‘사업계획 조정 관련 행정·재정적 지원’을, 한국수자원공사는 ‘15개 시·군의 사업 수탁·수행 및 사업수행을 위한 사전조사·기술검토’를, 15개 시·군은 ‘한국수자원공사 사업 위탁 및 기타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한 지원·협력’을 진행하기로 했다.

군 관계자는 “스마트관망 인프라 구축사업을 통해 이물질 발생 자동배출시스템, 자동수질 측정장치, 유량·수압 감시시스템 등이 도입되면 보다 과학적이고 체계적인 물 관리가 가능해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앞으로 군민들께 안전하고 깨끗한 수돗물을 공급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이영채 기자

esc1330@nat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