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교통방송, 김종찬 신임 사장 취임
대전교통방송, 김종찬 신임 사장 취임
  • 김기룡 기자
  • 승인 2020.09.28 12: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종찬 대전교통방송 사장
김종찬 대전교통방송 사장

도로교통공단 TBN 대전교통방송이 28일 신임 사장으로 김종찬(61, 사진) 전 대전 MBC편성제작국장을 임명했다.

대전출신인 김 신임 사장은 충남대학교 영어영문과를 졸업한 뒤 대전MBC에서 피디로 근무를 시작, 이후 사업국장과 편성제작국장, 자회사인 FNC대표이사 등 요직을 거쳤다.

특히 지역에서 꾸준히 방송전문가로 활동해와 언론은 물론 지역사회와의 많은 접점을 가지고 있다는 평을 받고 있다. 김 사장의 임기는 28일부터 2년이다.

김 사장은 취임사를 통해 “많은 방송경험이 있지만 안전와 교통을 중시하는 교통방송의 특성을 최대한 빨리 파악해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고, 재미있고 유익한 방송’이라는 교통방송의 취지에 어울리는 멋진 방송을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특히 소외계층과 사회적 약자를 보듬는 방송을 만들고 시사교육과 다큐멘터리를 강화할 것”이라는 포부를 밝혔다.

[신아일보] 김기룡 기자

press@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