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은행, 진주시에 전통시장상품권 4000만원 기탁
경남은행, 진주시에 전통시장상품권 4000만원 기탁
  • 최지혜 기자
  • 승인 2020.09.23 23: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내 소외계층 800세대에 제수용품·생필품 지원
22일 진주시청을 방문한 고영준 경남은행 상무(오른쪽 두 번째)가 조규일 진주시장(오른쪽 세 번째)에게 ‘전통시장상품권 기탁증서’를 전달하고 있다.
지난 22일 진주시청을 방문한 (오른쪽 두 번째부터)고영준 경남은행 상무가 조규일 진주시장에게 '전통시장상품권 기탁증서'를 전달하고 있다. (사진=신아일보DB)

BNK경남은행이 추석을 맞아 지난 22일 경남 진주시에 '전통시장상품권'을 기탁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날 고영준 경남은행 상무는 진주시청을 방문해 조규일 진주시장에게 '전통시장상품권 기탁증서'를 전달했다.

경남은행이 진주시에 기탁한 4000만원 상당 전통시장상품권은 진주시 관내 생활소외계층 800세대의 추석 제사 물품 및 생필품 구매를 지원할 뿐 아니라, 전통시장 상인의 매출 수익 증대로 이어지는 데에도 쓰일 예정이다.

경남은행은 추석 전까지 진주시를 포함해 경남 각 시·군과 울산시가 추천한 소외계층 5500세대에 전통시장상품권을 전달할 계획이다. 

고영준 경남은행 상무는 "코로나19로 소외계층에 대한 지원이 지난해보다 확연히 줄었다는 이야기가 있어 안타깝다"며 "경남은행이 기탁한 전통시장상품권이 소외된 이웃들에게 따뜻한 추석 선물이 되는 동시에 '부강한 진주 행복한 시민'이라는 시정 구호로 내건 진주시 복지정책에 보탬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choi1339@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