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상우 측, 김용호 주장 ‘청담동 카지노 도박 의혹’ 전면 부인
권상우 측, 김용호 주장 ‘청담동 카지노 도박 의혹’ 전면 부인
  • 권나연 기자
  • 승인 2020.09.21 14: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수컴퍼니)
(사진=수컴퍼니)

배우 권상우 측이 일각에서 제기된 도박 의혹을 전면 부인했다.

권상우 소속사 수컴퍼니 측은 21일 다수의 연예 매체와의 인터뷰를 통해 “과거 도박 의혹은 사실무근”이라며 향후 대응 방식은 추후 논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앞서 기자출신 김용호씨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연예인들의 도박 혐의에 대해 폭로했다.

해당 영상에서 김용호 전 기자는 지난 2005년 신정환이 서울의 한 카지노에서 검거됐을 당시 톱배우도 함께였다고 말했다. 또 신정환이 필리핀에서 도박을 할 때 현장에 유명 개그맨도 같이 있었다고 말했다.

이용호 전 기자는 “확실하게 취재해서 누군지 안다”면서 “톱배우는 권상우다”라고 폭로했고, 권상우 측이 이에 해당 의혹 일체를 부인했다.

또 유명 개그맨으로 지목된 ‘수다맨’ 강성범도 이용호 부장이 제기한 필리핀 카지노VIP라는 주장을 전면 부인했다.

kny0621@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