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동 '마이니 굿모닝 구미' 숙취해소 연구 학술지 게재
일동 '마이니 굿모닝 구미' 숙취해소 연구 학술지 게재
  • 김소희 기자
  • 승인 2020.09.18 16: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체적용시험 결과, 혈중 아세트알데히드 농도 낮아
마이니 굿모닝 구미가 혈중 아세트알데히드 농도를 낮추는 등 숙취해소를 돕는다는 내용의 연구결과가 국제 학술지에 게재됐다.(사진=일동제약)
마이니 굿모닝 구미가 혈중 아세트알데히드 농도를 낮추는 등 숙취해소를 돕는다는 내용의 연구결과가 국제 학술지에 게재됐다.(사진=일동제약)

일동제약은 ‘마이니 굿모닝 구미’의 숙취해소 작용과 관련한 인체적용시험 결과가 학술지에 게재됐다고 18일 밝혔다.

마이니 굿모닝 구미는 효모추출물, 미배아대두발효추출분말, 네오큐민(강황추출분말) 등의 원재료에 레몬농축액으로 상큼함을 더한 숙취해소용 젤리다.

인체적용시험은 임상영양연구소에 의뢰해 고위험(1회 주량 소주 7잔 이상) 음주 습관과 함께 숙취 증상 경험이 있는 만 20~50세 남성을 대상으로 2019년 12월, 경희대학교병원에서 진행됐다.

시험은 무작위 배정 방식으로 마이니 굿모닝 구미(시험식품명 ID-GM001)와 대조식품 섭취군을 나누고 1주 간격으로 같은 요일 같은 시간대에 소주 500㎖씩을 마시게 한 후 시간대별로 혈중 아세트알데히드 농도를 측정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시험 결과, 음주 후 4시간과 6시간 경과 시점의 혈중 아세트알데히드 농도와 12시간 동안의 혈중농도곡선하면적(AUC) 값에서 마이니 굿모닝 구미 섭취군이 대조식품 섭취군에 비해 유의미하게 낮게 나타났다.

해당 인체적용시험 결과는 대한약학회가 발간하는 학술지인 대한약학회지 최신호에 게재됐다.

일동제약은 숙취 발생의 가장 유력한 원인으로 지목되는 음주 후 체내 아세트알데히드 생성과 관련해 마이니 굿모닝 구미가 혈중 아세트알데히드 농도를 낮추는 등 숙취해소를 돕는다는 것을 확인한 연구라고 강조했다.

일동제약 관계자는 “인체적용시험을 통해 숙취해소 기능이 입증된 사례는 매우 드물다”며 “효과와 근거를 부각시켜 제품의 속성과 차별점을 알릴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또 “편의점과 온라인마켓 중심의 유통 채널을 더욱 다변화하는 한편, 브랜드 확장과 신제품 개발 등 다양한 마케팅 전략을 시도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ksh333@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