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사회적 경제 기금' 지원 기업 15곳 신규 선정
'인천 사회적 경제 기금' 지원 기업 15곳 신규 선정
  • 천동환 기자
  • 승인 2020.08.14 19: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공항·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 등 공동 조성
설립 2년 미만 회사에 최대 1500만원 무상 지원
(왼쪽 첫 번째부터)최용석 한국환경공단 경영혁신처장과 김영준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 경영기획처장, (오른쪽 첫 번째부터)이태영 인천공항공사 사회가치추진실 사회공헌팀장, 안길섭 인천항만공사 사회가치실장이 14일 인천시 연수구 송도컨벤시아에서 열린 '인천 사회적 경제 활성화 공동기금 I-SEIF' 3기 펠로우 기금 전달식에서 지원 기업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인천공항공사)
(왼쪽 첫 번째부터)최용석 한국환경공단 경영혁신처장과 김영준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 경영기획처장, (오른쪽 첫 번째부터)이태영 인천공항공사 사회가치추진실 사회공헌팀장, 안길섭 인천항만공사 사회가치실장이 14일 인천시 연수구 송도컨벤시아에서 열린 '인천 사회적 경제 활성화 공동기금 I-SEIF' 3기 펠로우 기금 전달식에서 지원 기업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인천공항공사)

인천공항공사와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 등 인천지역 4개 공공기관이 공동 조성한 사회적 경제 활성화 기금 지원 대상 기업 15곳이 신규 선정됐다. 설립 2년 미만 회사에는 최대 1500만원을 무상 지원하고, 2년 이상 기업에는 최대 5000만원을 무이자 대출한다.

인천국제공항공사는 14일 인천시 연수구 송도컨벤시아에서 '인천 사회적 경제 활성화 공동기금 I-SEIF' 3기 펠로우(fellow) 기금 전달식이 열렸다고 밝혔다.

I-SEIF는 인천에 본사를 둔 인천공항공사와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 인천항만공사, 한국환경공단이 함께 조성한 기금이다. 지난 2018년부터 사회적 가치 창출 지향성과 지속가능성을 보유한 인천 사회적 경제 조직을 선정해 지원하고 있다.

올해는 ㈜엔젤푸드와 ㈜휴랜 등 15곳이 신규 지원 대상에 선정됐다. 이들 중 설립 2년 미만 기업은 최대 1500만원 무상 지원을 받고, 설립 2년 이상 기업은 최대 5000만원 무이자 대출 지원을 받는다. 특히 올해는 코로나19로 인해 큰 타격을 입은 기업에 최대 1000만원 무이자 대출 지원이 추가된다. 

류진형 인천공항공사 사회가치추진실장은 "코로나19의 여파로 인해 수많은 사회적 경제 조직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요즘, 기업들의 어려움을 해결하고 성장을 지원해 인천 사회적 경제 생태계를 활성화하는 데 본 사업이 큰 보탬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cdh4508@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