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투자증권, 간편 해외주식앱 '미니스탁' 출시
한국투자증권, 간편 해외주식앱 '미니스탁' 출시
  • 홍민영 기자
  • 승인 2020.08.13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별도 환전 없이 천원 단위로 주문 가능
(자료=한국투자증권)
(자료=한국투자증권)

한국투자증권이 소액으로도 쉽게 해외주식을 거래할 수 있는 모바일 앱 '미니스탁(ministock)'을 출시했다고 13일 밝혔다. 

미니스탁은 주식 초보자도 쉽게 소액으로 해외주식에 투자할 수 있는 서비스다. 기존 1주 단위로 구매해야 했던 해외주식을 별도의 환전 없이 1000원 단위로 주문해 소수 여섯 번째 자리까지 나눠 매수할 수 있도록 했다. 가령 한 주당 200만원이 넘는 아마존의 주식도 1만원 어치만 매매할 수 있는 식이다. 

가입 및 거래 방식도 간소화했다. 고객들이 증권계좌를 쉽게 개설할 수 있고, 사용자 인터페이스에도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직관적으로 구성했다. 이에 더해 간단한 투자 용어 설명을 제공하고, 다양한 투자 테마와 쇼핑백 기능을 통해 한 번의 클릭으로 여러 주식을 거래할 수 있도록 했다.

출시 초기인 현재는 구글·애플·아마존·테슬라 등 미국 증시에 상장된 대형 우량주 260여개 종목에 투자할 수 있고, 향후 거래 가능 시장과 종목은 확대될 계획이다. 앱 출시 기념으로 올해 연말까지 1만원 이하 거래는 월 10건까지 수수료 없이 거래할 수 있다. 

정일문 한국투자증권 사장은 "2030 세대 및 소액 투자자도 자산관리 시장에 쉽게 진입할 수 있고, 다양한 시장에 분산투자가 가능하다"며 "미니스탁이 건전한 투자 저변을 확대하는데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미니스탁 앱은 애플 앱스토어(iOS)와 구글 플레이스토어(안드로이드)에서 무료로 다운로드 할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미니스탁 앱과 한국투자증권 고객센터에서 확인할 수 있다. 

hong93@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