횡성군보건소, 여름철 감염병 예방 수칙 홍보
횡성군보건소, 여름철 감염병 예방 수칙 홍보
  • 김정호 기자
  • 승인 2020.08.10 1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원 횡성군보건소는 여름철 감염병 예방을 위한 ‘올바른 손씻기 방법 6단계’ 및 ‘수인성·식품 매개감염병 예방 6대수칙’ 홍보에 나섰다고 10일 밝혔다.

군은 이례적으로 길게 지속된 장마에 이어 본격적인 폭염이 예보됨에 따라 높은 습도와 온도, 피서객 증가에 따른 감염병 발생 가능성이 크다고 보고 감염병 예방에 대한 각별한 관심과 실천이 반드시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에 군 전광판 송출, 지역 언론 홍보, 관내어린이집 손 씻기 교육 등 감염병 예방 수칙 준수를 위한 적극적인 홍보에 나선다. 

수인성·식품매개감염병 예방을 위한 6대 수칙은 △올바른 손씻기 △익힌 음식 먹기 △물은 끓여 마시기 △채소, 과일은 깨끗한 물에 씻어 껍질 벗겨먹기 △설사 증상이 있는 경우에는 조리하지 않기 △위생적으로 조리하기 등이다.

군은 여름 휴가철 많이 발생하는 감염병 예방을 위한 수칙도 제시했다.

세균성 장관감염증, A형간염 등 수인성 및 식품매개감염병 예방을 위해서는 △30초 이상 비누로 손씻기 △음식 익혀먹기 △물 끓여 마시기 △위생적으로 조리하기 등을 지켜야 한다.

A형간염은 감염병 예방 수칙을 준수하고 12~23개월의 소아나 A형간염에 대한 면역력이 없는 만성 질환자, 외식업종사자, 의료인, 최근 2주 이내 A형간염 환자와 접촉한 사람 등은 A형간염 예방접종을 맞아야 한다.

비브리오패혈증의 경우 피부에 상처가 있는 사람은 바닷물과 접촉을 삼가야 하고 만성 간질환, 당뇨병의 기저질환이 있는 고위험군은 어패류를 반드시 익혀 먹어야 한다.

한편 군은 감염병 예방과 집단 발생에 신속하게 대응하기 위해 지난 5월부터 9월30일까지 비상 방역 근무반을 운영하며 지역 주민과 방문객의 안전을 위해 총력을 다하고 있다.

태현숙 보건소장은 “여름철 빈번히 발생하는 감염병은 예방수칙 준수를 통해 대부분 예방 가능하다"며 "나와 가족의 건강을 위해 함께 실천해주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횡성/김정호 기자

jh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