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시, 10일부터 천전동 장난감은행 시간제 보육실 오픈
진주시, 10일부터 천전동 장난감은행 시간제 보육실 오픈
  • 김종윤 기자
  • 승인 2020.08.07 10: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엄마의 안심시간·아이의 성장시간, 시간제 보육이 함께
천전동 장난감은행 시간제 보육실 사진/ 진주시
천전동 장난감은행 시간제 보육실 사진/ 진주시

경남 진주시는 중부권역에 부족한 보육지원 시설을 확충하고자 설치한 천전동 장난감은행 시간제 보육실을 10일부터 운영한다고 7일 밝혔다.

시간제보육은 가정에서 아이를 돌보는 양육자가 병원이용, 취업준비, 아르바이트, 육아 스트레스 해소 등의 사유로 일시적 보육서비스가 필요할 때 필요한 시간만큼 안정적으로 아이를 맡길 수 있는 맞춤형 보육 서비스 제도이다.

이용대상은 양육수당이 지급되는 6~36개월 미만 아이이며 시간당 보육료 1000원으로 월 80시간 이용이 가능하다.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하는 시간제 보육실은 같은 장소에서 오후 6시부터 다음날 오전 9시까지 운영하는 ‘365일 24시 시간제 보육실’과 함께 빈틈없는 안심 보육서비스를 제공한다.

시 관계자는 “육아로 인한 스트레스와 자기 개발 시간 부족 등으로 힘들어하는 양육자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주는 보육서비스 제공으로 아이 낳고 키우기 좋은환경, 행복한 육아 도시를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진주시는 천전동 장난감은행 시간제보육실(포근이방) 외에 육아종합지원센터 시간제보육실(보듬이방)을 운영하고 있다.

이용방법 및 이용수칙 등은 육아종합지원센터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신아일보] 진주/김종윤 기자

kyh7019@chollian.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