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대통령, 오늘 '한국판 뉴딜' 종합계획 발표… 정의선 화상 연결
문대통령, 오늘 '한국판 뉴딜' 종합계획 발표… 정의선 화상 연결
  • 김가애 기자
  • 승인 2020.07.14 08: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사·민·당·정 한 자리에
(사진=청와대)
(사진=청와대)

 

문재인 대통령은 14일 청와대에서 국민보고대회를 열고 '한국판 뉴딜' 종합계획 직접 발표한다.

문 대통령은 이날 보고대회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극복을 위해 '그린 뉴딜'과 '디지털 뉴딜'을 양대 축으로 하는 한국판 뉴딜을 강력 추진하겠다는 의지를 밝힐 예정이다.

이날 보고대회에는 노·사·민·당·정이 한자리에 모인다.

사측에서는 박용만 대한상의 회장, 김영주 무역협회 회장, 손경식 한국경영자총협회 회장, 김기문 중소기업중앙회장, 강호갑 중견기업연합회장 등 경제5단체장이 참석한다.

특히 정의선 현대차그룹 수석부회장을 현장에서 화상 연결한다.

디지털 뉴딜 분야 대표 기업으로 선택된 네이버의 한성숙 대표도 화상 연결해 참석자들과 대화할 예정이다.

노측에서는 김동명 한국노총위원장이 참석한다. 민주노총 지도부는 참석하지 않는다.

현장에서는 노사 대표자의 토론도 이뤄진다.

더불어민주당에선 K뉴딜 위원회, 정부에서는 경제중대본, 청와대에선 관련 실장과 수석, 보좌관이 전원 참석해 한국판 뉴딜의 종합계획을 국민에게 보고한다. 디지털·그린 뉴딜,안전망 강화 관련 업계와 학계, 민간전문가, 기관장, 일선 공무원, 제도 적용 대상자도 참석할 예정이다.

ga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