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우지수, 1.78%↑…나스닥, 3거래일째 '사상 최고'
다우지수, 1.78%↑…나스닥, 3거래일째 '사상 최고'
  • 천동환 기자
  • 승인 2020.07.07 0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제 지표 개선·中 증시 폭등 영향
다우지수 6일(현지 시각) 거래 현황. (자료=뉴욕증권거래소 홈페이지)
다우지수 6일(현지 시각) 거래 현황. (자료=뉴욕증권거래소 홈페이지)

뉴욕증시 다우지수가 경제 지표 개선과 중국 증시 폭등 영향을 받아 1.78% 올랐다. 나스닥지수는 3거래일째 사상 최고치를 갈아치웠다.

6일(이하 현지 시각) 미국 뉴욕증시 다우존스 산업평균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459.67p(1.78%) 오른 2만6287.03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지수는 49.71p(1.59%) 상승한 3179.72를 기록했고, 나스닥 종합지수는 226.02p(2.21%) 오른 1만433.65에 장을 마감했다.

다우지수는 지난주 마지막 거래일 상승 전환에 이어 2거래일 연속 올랐다. S&P 500지수와 나스닥지수는 5거래일 연속 상승 행진을 이어갔다. 나스닥은 연일 종가 기준 역대 최고 지수를 갈아치우고 있다.

미국 사회와 경제는 코로나19 영향을 지속해서 받고 있다. 이날 AFP 통신은 미국 정부가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가을 학기 모든 수업이 온라인으로 옮겨지면, 외국인 학생들이 미국에 머무르는 것을 허용하지 않을 것이라고 보도했다.

통계 집계 사이트 월드오미터는 이날 미국의 코로나19 누적 환자 수를 300만7237명으로 집계했다. 누적 사망자 수 통계는 13만2704명이다. 

코로나19로 인한 불안감이 여전히 높은 상황이지만, 중국 증시 폭등과 경제 지표 개선 등이 주가 상승 요인으로 작용했다.

이날 중국 상하이종합지수는 경제 회복 기대로 전 거래일 대비 5.71% 올랐다. 하루 상승 폭으로는 2년여 만에 가장 크다.

또, 미국 공급관리협회(ISM)는 6월 미국 서비스업 구매관리자지수가 전월 45.4보다 높은 57.1로 올랐다고 발표했다. 

한편, 이날 유럽 주요 증시도 일제히 올랐다. 영국 런던증시 FTSE 100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2.09% 오른 6285.94에 거래를 마쳤고, 독일 프랑크푸르트증시 DAX지수는 1.64% 오른 1만2733.45를 기록했다. 

프랑스 파리증시 CAC 40지수는 1.49% 오른 5081.51을 기록했고, 범유럽지수인 유로 Stoxx 50지수는 1.69% 상승한 3350.03으로 장을 마감했다.

cdh4508@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