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비호 농어촌공사 부안지사장, 진단키트 기탁
장비호 농어촌공사 부안지사장, 진단키트 기탁
  • 김선용 기자
  • 승인 2020.07.05 09: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민 불안 해소하고 함께 위기를 극복하고자"
(사진=부안군)
장비호 한국농어촌공사 부안지사장은 지난 3일 총 500명 가량 검사가 가능한 코로나19 진단키트를 기탁했다. (사진=한국농어촌공사 부안지사)

한국농어촌공사 장비호 부안지사장은 지난 3일 전북 부안군청을 방문해 총 500명 가량 검사가 가능한 코로나19 진단키트(200만원 상당)를 기탁했다.

5일 군에 따르면 이날 기탁된 진단키트는 코로나19 의심증세로 선별진료소를 찾은 군민들의 검사에 사용될 계획이다.

장비호 지사장은 “코로나19가 지속적으로 확산되는 상황에서 군민들의 불안감을 조금이나마 해소하고 함께 위기를 극복하고자 하는 마음으로 기탁하게 됐다”며 “코로나19 확산을 차단해 청정부안을 지키는데 작은 도움이라도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에 권익현 군수는 “최근 전북지역 인근 시군에서 확진자가 잇따라 발생하고 있어 예방 및 신속한 검사·진단이 무엇보다 중요한 시기에 코로나19 진단키트를 기부해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진단키트가 군민들의 불안감을 해소하는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화답했다. 

ksy2691@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