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한우 단양군수, 농가 일손돕기 ‘구슬땀’
류한우 단양군수, 농가 일손돕기 ‘구슬땀’
  • 신재문 기자
  • 승인 2020.07.05 09: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적성면 애곡리 과수원서 사과 농사 도와
(사진=단양군)
류한우 충북 단양군수(왼쪽)가 적성명 사과 농가에서 사과에 봉지 씌우는 작업을 돕고 있다. (사진=단양군)

충북 단양군이 류한우 군수가 지난 2일 최근 폭염과 인력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적성면 한 농가를 찾아 일손돕기로 구슬땀을 흘렸다고 5일 밝혔다. 

이날 류 군수를 비롯해 군청 직원 30명, 농협중앙회단양군지부 5명, 단양농협 3명은 적성면 애곡리 한 과수원에서 3300㎡ 면적 사과 밭의 봉지 씌우기를 함께 도왔다.

한편, 지난 6월에는 단양 황토마늘 수확기를 맞아 10일부터 열흘간 군청 전 직원과 민간단체 회원들이 솔선하는 농가 일손 돕기를 적극 추진해 총 488명이 25농가(4.8ha)의 마늘 수확을 도왔다.

jmshin@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