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교육지원청, 코로나19 위기 극복 세 번째 사랑의 헌혈
진주교육지원청, 코로나19 위기 극복 세 번째 사랑의 헌혈
  • 김종윤 기자
  • 승인 2020.07.03 17: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직원 헌혈행사에 적극 동참..."혈액 부족 사태 장기화 서로 힘 보태자"
세번째 사랑의 헌혈행사.(사진=진주교육청)
세번째 사랑의 헌혈행사.(사진=진주교육청)

경남 진주교육지원청은 3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한 혈액 수급위기에 도움이 되기 위해 사랑의 헌혈행사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교육청 주차장에서 오전 10시부터 전입직원 포함하여 학교 등 희망자들 40여명이 참여했으며, 사회적 거리두기의 지침을 지켜 기다리는 사람은 거리를 1m이상 유지하였고, 마스크를 착용한 상태에서 체온 측정과 손 소독을 한 후 실시했다.

7월 1일자 인사발령으로 전입 온 직원들은 새로운 환경과 업무에 낯설고 힘들지만 혈액 공급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국가 위기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하는 바램으로 행사에 참여하게 되었다고 말했다.

진주교육지원청의 이번 헌혈행사는 올해 들어 벌써 세 번째다. 지난 3.1자 취임 후 두 번째 헌혈에 참여한 허인수 교육장은 “코로나19가 가져온 많은 변화 중 하나가 혈액 부족 사태의 장기화로 많은 사람들이 고통스러워하고 있다 " 며" 진주교육 가족들이 헌혈에 적극 동참해 이 위기 극복에 힘을 보태자고 당부한다"고 밝혔다.

[신아일보] 진주/김종윤 기자

kyh7019@chollian.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