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일간 23명 확진" 광주, 코로나19 지역감염 '비상'
"5일간 23명 확진" 광주, 코로나19 지역감염 '비상'
  • 한성원 기자
  • 승인 2020.07.01 09: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밤 사이 7명 늘어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지난 밤 사이 7명을 포함해 최근 5일간 23명의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한 광주에 비상이 걸렸다.

사찰과 오피스텔, 병원 등을 중심으로 지역감염이 빠르게 확산되고 있다.

1일 광주시에 따르면 지난 밤 사이 코로나19 확진자가 7명 추가돼 지역 내 누적 확진자 수는 총 56명으로 집계됐다.

신규 확진자 7명 중 6명은 기존 확진자의 접촉자로 확인됐다.

광주에서는 지난달 27일 34번 확진자가 발생한 이후 사찰과 오피스텔, 병원 등을 중심으로 5일 동안 23명의 확진자가 잇따라 감염됐다.

34번 확진자가 방문했던 광륵사 관련자가 6명, 광륵사 방문자 일부가 찾은 오피스텔 관련자 9명, 제주 여행 후 병원에서 입원 치료를 했던 45번 관련자가 5명이다.

이 밖에 1명은 해외 입국자이며, 각각 작은 도서관과 노인복지시설에서 근무하는 2명의 감염 경로는 확인 중이다.

[신아일보] 한성원 기자

swhan@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