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악구, 새내기 도시농부 위한 ‘도시농업 지원센터’ 운영
관악구, 새내기 도시농부 위한 ‘도시농업 지원센터’ 운영
  • 김용만 기자
  • 승인 2020.06.30 15: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시농업상담사 배치, 도시농업 전반에 대한 정보 제공 및 상담 진행
농업기술교육, 농자재 보급 등 다양한 지원 통해 도시농업 활성화에 기여
(사진=관악구)
(사진=관악구)

서울 관악구가 도시농업 지원센터에서 도시농부를 위한 다양한 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고 30일 밝혔다.

구는 서울시 단일면적 최대인 강감찬 텃밭(1만3760㎡)을 비롯한 총 71개소, 2만 8000㎡의 서울형 도시텃밭과 양봉장을 운영하고 있으며 지난해 10월, 1만5000㎡규모의 도시농업공원을 조성 도시농업의 중심지로 자리 잡았다.

또한 금년 6월부터는 도시농업에 대한 다양한 정보를 제공하고, 프로그램을 체험할 수 있는 도시농업 지원센터를 관악 도시농업공원 내 설치·운영하고 있다.

도시농업 지원센터에는 도시농업관리사 자격증을 소지한 전문 상담사가 배치되어 △작물재배, 병해충 등 도시농업 관련 상담 △농업기술 교육 △농자재 보급 △텃밭 모니터링 △도시농업관련 체험 및 실습프로그램 운영 등 도시농업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지원을 하고 있다.

구는 도시농업 지원센터를 운영 도시농업 활동의 지속적 추진을 위한 기반을 구축하고, 다양한 지원 프로그램으로 도시농업 체험 기회 제공 및 소통과 나눔의 공동체 문화 확산에도 힘쓸 계획이다.

관악구 도시농업 지원센터는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이용할 수 있다.

[신아일보] 서울/김용만 기자

polk88@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