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보생명, 직접 물품 제작해 취약계층 지원
교보생명, 직접 물품 제작해 취약계층 지원
  • 강은영 기자
  • 승인 2020.06.26 09: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누·카네이션·손편지 등 생필품 전달
교보생명 임직원들의 DIY 자원봉사에 참여해 직접 카네이션을 제작하고 있다. (사진=교보생명)
교보생명 임직원들의 DIY 자원봉사에 참여해 직접 카네이션을 제작하고 있다. (사진=교보생명)

교보생명이 직접 물품을 만들어 지원하는 DIY(Do It Yourself) 자원봉사를 진행했다고 26일 밝혔다.

교보생명 임직원 1000여명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취약계층을 위해 비누와 카네이션을 직접 만들고, 손편지를 작성했다.

교보생명은 임직원들이 제작한 물품과 보건용 마스크, 생필품 등을 서울·경기지역 취약계층 800여 가구에 전달했다.

교보생명 관계자는 "소외된 이웃에 사랑을 전하기 위해 임직원들이 참여하는 DIY 자원봉사를 진행했다"며 "임직원들 온정이 이웃들에게 전해져 국민 모두가 코로나19를 슬기롭게 이겨내고 삶의 희망을 되찾는 데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eykang@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