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N 라이온스 시티 E', 오토모티브 브랜드 디자인상 수상
'MAN 라이온스 시티 E', 오토모티브 브랜드 디자인상 수상
  • 이성은 기자
  • 승인 2020.06.05 10: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문가·학자·언론인 등 심사위원단 선정
심사평 "도시에 역동성 불어넣기 충분해"
만트럭버스그룹 차세대 전기버스 ‘만 라이온스 시티 E‘. (사진=만트럭버스코리아)
만트럭버스그룹 차세대 전기버스 ‘만 라이온스 시티 E‘. (사진=만트럭버스코리아)

글로벌 상용차 생산업체 만트럭버스그룹(MAN Truck & Bus SE)은 자사의 차세대 전기버스 ‘만 라이온스 시티 E‘가 오토모티브 브랜드 콘테스트(Automotive Brand Contest)에서 상용차 부문 최고 디자인상을 수상했다고 5일 밝혔다.

오토모티브 브랜드 콘테스트는 자동차 브랜드를 대상으로 한 유일하고, 독자적인 국제 디자인 시상식으로, 독일 디자인 위원회(German Design Council)에서 주관한다.

디자인 분야 전문가와 학자, 언론인 등으로 구성된 심사위원단은 ‘MAN 라이온즈 시티 E’를 상용차 부문 수상 모델로 선정하며 “사람들의 시선을 사로잡는 우아하면서도 독창적인 디자인은 도시에 역동성을 불어넣기에 충분하다”고 선정 이유를 밝혔다.

또, 심사위원단은 경량화, 교통약자를 위한 배려, 인체공학적인 운전석 설계 등 기능적인 디자인이 높은 수준을 달성했다고 평가했다.

만 라이온스 시티 E는 배출가스가 없는 도심형 전기 버스로 12미터(m) 단일 모델과 18m 굴절 모델, 두 가지로 개발됐으며, 완전 저상형 구조를 채택해 교통약자의 접근성을 높였다.

더불어, 고급 배터리 셀 기술을 이용해 18m 굴절 모델 기준 최대 480킬로와트(kW) 배터리 성능을 구현하며, 한 번 충전으로 최대 270킬로미터(㎞)에 이르는 거리를 주행할 수 있다.

만 라이온스 시티 E는 ‘iF 디자인 어워드 2020’에서 ‘프로덕트 부문 금상’을 비롯해 '2020 스페인 국제 트랜스포트 어워드(National Transport Awards)'에서 ‘올해의 버스 상’ 등 세계적으로 권위 있는 대회에서 수상한 바 있다.

루디 쿠흐타 만 버스 제품·영업 총괄은 “이번 상용차 부문 수상은 만 라이온스 시티 E의 기능적, 심미적 디자인 우수성을 입증하는 사례”라고 말했다.

sele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