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녕, 관광시설 단계적 재개장…지역경제 활성화
창녕, 관광시설 단계적 재개장…지역경제 활성화
  • 박재영 기자
  • 승인 2020.06.03 15: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일 우포생태촌 유스호스텔…3개월 주말 요금 인하
경남 창녕군은 생활 속 거리두기 전환에 따라 위축된 민생경제 활성화를 위해 관광시설을 단계별로 재개장 한다. (사진=창녕군)
경남 창녕군은 생활 속 거리두기 전환에 따라 위축된 민생경제 활성화를 위해 관광시설을 단계별로 재개장 한다. (사진=창녕군)

경남 창녕군은 3일 코로나19와 관련 방역체제가 생활 속 거리두기로 전환됨에 따라 위축된 민생경제 활성화를 위해 관광시설을 단계별로 재개장한다고 밝혔다.

군은 지난달 26일부터 우포늪 생태체험장 전시관과 부곡온천 르네상스관, 산토끼노래동산을 재개장한데 이어, 오는 9일 우포생태촌 유스호스텔은 10인 이내 소규모 이용객에 한해 재개장 할 예정이다.

군은 이번에 재개장한 관광시설의 활성화를 위해 우포늪 생태체험장 전시관과 부곡온천 르네상스관, 산토끼노래동산은 오는 8월25일까지 3개월간 무료로 개방하고, 우포생태촌 유스호스텔은 오는 9월8일까지 주말 이용객에게는 요금 10%를 감면해 준다.

다만, 생태체험장 내 쪽배체험, 미꾸라지잡기 등 각종 체험프로그램과 산토끼노래동산의 먹이체험은 운영하지 않으며, 일부 실내시설에 대해서는 동시 이용인원을 제한한다는 방침이다.

한정우 군수는 “코로나19로 인해 위축됐던 군민들의 일상이 관광시설 운영 재개를 통해 회복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이번 관광시설 재개장에 대해 코로나19로 인한 이용객의 건강과 안전을 최우선으로 생각해 ‘생활 속 거리두기’지침에 따라 철저한 방역과 발열체크, 손소독제 사용, 마스크 착용 등을 의무화해 생활방역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신아일보] 창녕/박재영 기자

pjyoung0077@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