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탁원, 6월 중 37개사 1억1750만주 의무보유 해제
예탁원, 6월 중 37개사 1억1750만주 의무보유 해제
  • 홍민영 기자
  • 승인 2020.05.29 17: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가증권시장 2038만주·코스닥시장 9712만주
서울 여의도 한국예탁결제원. (사진=신아일보 DB)
서울 여의도 한국예탁결제원. (사진=신아일보 DB)

한국예탁결제원이 의무보호예수 중인 37개사 주식 1억1750만주를 오는 6월 중 해제할 예정이라고 29일 밝혔다. 

올해 6월 중 의무보유 해제 주식수량은 전월(3억179만주) 대비 61.1% 감소했다. 지난해 같은 기간(2억5083만주)과 비교해서는 53.2% 감소했다. 

시장별로는 유가증권시장 2038만주(6개사), 코스닥시장 9712만주(31개사)다. 

유가증권시장에서는 다음 달부터 SK케미칼(5일)과 메타랩스(11일), 동원산업(14일) 등 등 6개사의 의무보호예수 주식이 해제된다. 

코스닥시장에서는 현대사료(1일), 센트럴바이오·한국비엔씨·켄코아에어로스페이스(3일), 에코캡·마이크로디지탈(5일) 등 31개사가 대상이다.

의무보호예수는 최대주주와 인수인이 보유한 주식을 일정기간 동안 매도하지 못하게 해, 지분매각에 따른 주가급락으로부터 소액투자자를 보호하는 제도다. 

hong93@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