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추욱 농림축산국장, 농촌현장 애로 청취
충남도 추욱 농림축산국장, 농촌현장 애로 청취
  • 김기룡 기자
  • 승인 2020.05.29 18: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을만들기 사업 현장과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지구 각각 찾아 소통의 시간 가져
추욱 국장
추욱 국장

충남도 추욱 농림축산국장(사진)은 29일 도내 마을만들기 사업 현장과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지구를 각각 찾아 주민과의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추욱 국장은 먼저 논산시 채운면에 위치한 마을만들기 사업 현장을 찾아 행정 사항을 점검하고, 제기된 문제에 대한 해결방안 등을 모색했다.

부여군 홍산면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 현장을 찾은 자리에서는 지역민의 시설물 이용 실태와 운영 애로사항 등을 청취했다.

이 사업은 주민역량강화와 공동체 형성, 주민환경개선, 기반시설 정비 등을 통해 농산어촌지역 주민 소득과 기초생활 수준을 높이는 것이 목적이다.

특히 계획적인 개발을 통해 농촌 기초생활 인프라를 구축하고, 생활 편의 시설 증진 등을 통해 지역민 삶의 질을 높이는 사업이다.

추욱 도 농림축산국장은 “사업효과를 극대화하기 위해서는 지역민과의 진솔한 대화를 통해 지역의 요구에 부응할 수 있는 사업추진이 필요하다”며 “활력 넘치는 지역사회를 만들어 달라”고 당부했다.

이어서 공주시 아트센터 고마를 찾은 추욱 국장은 농촌 현장에서 활동하는 마을 리더와 행정공무원 등과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추 국장은 이 자리에서 “앞으로도 자치분권 시대를 맞이해 마을만들기 중간지원조직을 중심으로 민관협치의 정책 시스템을 구축해 달라”며 “마을 만들기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달라”고 강조했다.

press@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