횡성군, 아동권리 옹호관(옴부즈퍼슨) 위촉
횡성군, 아동권리 옹호관(옴부즈퍼슨) 위촉
  • 김정호 기자
  • 승인 2020.05.24 09: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원 횡성군은 아동의 권리 보호와 아동친화도시 본격추진을 위해 '아동권리 옹호관(옴부즈퍼슨)' 위촉식을 22일 오전 10시 50분에 군수실에서 가졌다고 24일 밝혔다.

이창조 횡성읍농촌중심지활성화사업 사무국장, 김관용 공근면 주민자치위원회 위원, 지제연 강원서부아동보호전문기관 팀장 등 3명이 옹호관으로 위촉됐다.

'옴부즈퍼슨'은 아동권리 옹호관을 지칭하며 모든 아동의 대변자로 아동의 권리가 존중되는 사회를 만들기 위해 독립적인 지위를 갖고 아동을 보살피는 지킴이다.

이들은 앞으로 2년 동안 △아동권리 침해사례 발굴·조사·구제 △아동의 대리인으로 고충 접수 및 조사․시정조치 권고 △정책·제도·서비스 등 개선방안을 제시하는 역할을 담당한다.

올해 2월 횡성군은 유엔 산하 유니세프한국위원회로부터 아동친화도시 최종 인증을 받았다.

이백호 주민복지지원과장은 "모든 아동이 소외받지 않고 권리가 온전히 보장되는 아동친화도시를 만들기 아동권리 옹호관과 함께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횡성/김정호 기자

jh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