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시, 취약계층에 재난기본소득 직접 지급 시행
양주시, 취약계층에 재난기본소득 직접 지급 시행
  • 최정규 기자
  • 승인 2020.05.22 14: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 양주시가 오는 7월31일까지 거동이 불편한 고령자, 장애인 등 사회적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재난기본소득 찾아가는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22일 밝혔다.

시는 담당공무원과 이·통장, 시설장을 통해 취약계층과 요양병원·요양원 등 일시보호시설 거주자를 대상으로 대리 신청을 진행해 재난기본소득 20만원을 선불카드 형식으로 전달한다. 사용기간은 8월31일까지다.

자세한 사항은 시 안전건설과나 읍면동 행정복지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한편 경기도·양주시 재난기본소득 신청률은 지난 21일 기준 96%이며 오는 7월31일까지 주소지 행정복지센터에서 신청 가능하다.

[신아일보] 양주/최정규 기자

cjk2090@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