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평택에 EUV 파운드리 생산라인 구축 돌입
삼성전자, 평택에 EUV 파운드리 생산라인 구축 돌입
  • 장민제 기자
  • 승인 2020.05.21 15: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EUV 기반 최첨단 제품 수요 증가에 대응 차원…내년 하반기 본격 가동
삼성전자 평택캠퍼스 항공사진.(이미지=삼성전자)
삼성전자 평택캠퍼스 항공사진.(이미지=삼성전자)

삼성전자는 경기도 평택캠퍼스에 파운드리 생산 시설을 구축하며 글로벌 반도체 시장에서 리더십 확보에 나선다. 삼성전자는 프리미엄 모바일 칩을 필두로 하이엔드 모바일과 신규 응용처로 첨단 EUV(극자외선) 공정 적용을 확대해 나간다는 전략이다.

삼성전자는 “이달 평택 파운드리 라인 공사에 착수했다”며 “내년 하반기부터 본격 가동할 계획”이라고 21일 밝혔다.

삼성전자의 이번 행보는 작년 4월 발표한 ‘반도체 비전 2030’ 관련 후속 조치의 일환이다. 또 EUV 기반 최첨단 제품 수요 증가에 대응하기 위함이기도 하다. 글로벌 파운드리 시장은 5G, HPC, AI, 네트워크 등 신규 응용처 확산에 따라 초미세 공정 중심의 성장이 예상되고 있다.

이 같은 까닭에 삼성전자는 모바일, HPC(고성능 컴퓨팅), AI(인공지능) 등 다양한 분야로 초미세 공정 기술 적용범위를 확대하고 있다. 앞서 지난해 화성 S3 라인에서 업계에서 처음으로 EUV 기반 7나노 양산을 시작했고, 올해는 V1 라인을 통해 초미세 공정 생산 규모를 지속 확대해 왔다.

2021년 평택 라인이 가동되면 7나노 이하 초미세 공정 기반 제품의 생산 규모는 더욱 가파르게 증가할 전망이다.

아울러 삼성전자는 올 하반기 생산성을 더욱 극대화한 5나노 제품을 화성에서 먼저 양산한 뒤, 평택 파운드리 라인에서도 생산할 예정이다.

정은승 삼성전자 DS부문 파운드리사업부 사장은 “5나노 이하 공정 제품의 생산 규모를 확대해 EUV 기반 초미세 시장 수요 증가에 적극 대응해 나갈 것”이라며 “전략적 투자와 지속적인 인력 채용을 통해 파운드리 사업의 탄탄한 성장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jangstag@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