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청년 유튜브 채널 '용튜버 빅리그' 개설
용인시, 청년 유튜브 채널 '용튜버 빅리그' 개설
  • 김부귀 기자
  • 승인 2020.04.23 16: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용인시)
(사진=용인시)

경기 용인시는 청년 크리에이터들이 만든 콘텐츠로 청년 관련 정책이나 시정 소식 등을 전하는 유튜브 채널 ‘용튜버 빅리그’를 개설했다고 23일 밝혔다.

용투버 빅리그 채널은 청년 크리에이터 5명이 매월 다른 주제로 미션을 수행하는 콘텐츠를 기획, 촬영, 편집해 올리고 서로의 콘텐츠를 평가하며 소통하는 방식으로 꾸며진다.

이번 달에는 ‘이불 밖은 위험해!’를 주제로 코로나19와 관련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할 수 있는 참신한 방법 등을 소개한다.

콘텐츠는 매주 금요일 업데이트된다.

앞서 시는 용인시민이거나 관내 학교나 직장 등이 있는 18세이상 39세 이하의 청년을 대상으로 청년 크리에이터를 모집해 5명을 선발했다.

시 관계자는 “청년들의 톡톡 튀는 아이디어로 청년 정책이나 시정 소식들을 색다른 방법으로 접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acekbg@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