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산구, 17~28일 청년 대상 온라인 취업특강
용산구, 17~28일 청년 대상 온라인 취업특강
  • 허인 기자
  • 승인 2020.04.12 09: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케팅·영업·정보통신기술 등 주제로 4회 실시
80명 모집…강의 이틀 전까지 온라인으로 접수
(사진=용산구)
(사진=용산구)

서울 용산구가 오는 17일, 21일, 24일, 28일 4회에 걸쳐 온라인 취업특강을 연다고 12일 밝혔다. 

청년 사회진출을 돕기 위해서다.

구는 코로나19 사태를 감안, 비대면 형식으로 직군별 취업 멘토링을 진행한다. 아마존, 유피에스(UPS), 제너럴일렉트릭(GE), 아이비엠(IBM) 등 글로벌 기업 현직자 8명(회차별 2명)이 멘토로 참가하기로 했다.

강의 주제는 △마케팅·영업(17일) △정보통신기술(21일) △인사·총무(24일) △해외취업(28일)이다. 멘토들이 현직에서 직접 경험한 일들을 바탕으로 직무분석, 면접준비 등 꼭 필요한 정보를 취업준비생들에게 제공한다.

구 관계자는 “채팅을 통해 실시간 질의응답도 가능하다”며 “자기소개서·영어이력서 작성 컨설팅도 받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특강 시간은 매회 오후 6시부터 8시까지며 인터넷이 가능한 곳이면 어디서든 수강할 수 있다. PC에 미리 화상회의 프로그램(줌)을 설치해야 한다.

구는 참여자(멘티) 80명(회차별 20명)을 모은다. 지역 내 취업준비생, 대학생 등 청년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강의 이틀 전까지 홍보 포스터 우측 하단 큐알(QR)코드를 인식, 온라인으로 신청하면 된다.

합격자는 이메일, 문자로 공지한다. 행사 전 과정은 큐리어시티 프로젝트가 진행할 예정이다.

성장현 구청장은 “사회적 거리두기를 위해 비대면 형태로 취업특강을 연다”며 “상황이 어렵지만 용기를 갖고 끝까지 도전하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구는 온라인 취업특강 외 △청년 소상공인 긴급 지원사업(취약계층 식사지원) △일자리기금 운영 및 청년기업 융자 △맞춤형 입찰정보시스템 운영 등 다양한 방식으로 청년들의 경제 활동을 돕는다.

코로나19 사태가 종료되면 ‘청년 기업탐방단’, ‘직장체험’ 등 프로그램도 새롭게 시작한다는 방침이다.

ih@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