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소방, 국회의원 선거대비 특별경계근무 실시
대전소방, 국회의원 선거대비 특별경계근무 실시
  • 정태경 기자
  • 승인 2020.04.09 10: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고 없는 선거위해 소방인력 및 장비 100% 가동태세 유지
대전소방 국회의원 선거대비 특별경계근무 실시_대전소방로고 (자료=대전소방본부)
대전소방 국회의원 선거대비 특별경계근무 실시_대전소방로고 (자료=대전소방본부)

대전시 소방본부는 오는 15일 제21대 국회의원선거를 맞아 4월 9일부터 4월 15일 개표 종료시까지 특별경계근무에 들어간다고 9일 밝혔다.

소방본부는 이번 선거에 대비해 사전투표소 포함 총 446개 투·개표소에 대한 소방시설 점검 및 관계자에 대한 사전 안전교육을 실시하고, 선거 당일에는 개표소 5곳에 소방차 등 소방력을 전진 배치해 화재예방에 최선을 다할 예정이다.

이 기간 동안 △소방관서장 지휘선상 근무 △긴급구조통제단 가동태세 확립 △긴급상황 대비 소방력 100% 대응태세 유지 등 각종 안전사고 예방에도 총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대전소방본부 이선문 대응관리과장은 “원활한 투ㆍ개표를 위해 관련시설에 대한 예방순찰활동으로 안전관리를 강화하고 유사시 출동태세를 확립하는 등 안전한 선거가 치러지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정태경 기자

taegyeong3975@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