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 임산부 코로나19 예방 손소독제 6천개 지급
용인, 임산부 코로나19 예방 손소독제 6천개 지급
  • 김부귀 기자
  • 승인 2020.04.07 16: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늘부터 3개구 보건소·산부인과·산후조리원 등 41곳 통해
(사진=용인시)
(사진=용인시)

경기도 용인시는 8일부터 감염병에 취약한 임산부에게 6000개의 손소독제를 3개구 보건소와 산부인과 등 관내 41곳을 통해 지급한다고 7일 밝혔다.

면역력이 낮은 임산부는 코로나19 고위험군인데다 감염 시 신생아까지 의심환자로 격리될 수 있어 사전에 예방하도록 도우려는 것이다.

대상은 용인시민이면서 지난해 10월 이후 출산을 했거나 현재 임신 중인 임산부다.

시는 8720명의 보건소 등록 임산부 뿐만 아니라 미등록 임산부에게도 물량이 소진될 때까지 1인당 1~2개씩의 손소독제를 나눠줄 방침이다.

이와 관련 시는 임산부에게 나눠주도록 3개구 보건소를 비롯한 관내 산부인과, 산후조리원, 미혼모시설 등 41곳에 손소독제를 배부했다.

또 산모신생아 도우미 서비스를 이용하는 각 출산 가정에도 도우미를 통해 지급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출산 전·후 관리를 위해 임산부들이 부득이 보건소와 병원 등을 방문하고 있어 감염병을 예방하도록 손소독제를 지원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신아일보] 용인/김부귀 기자

acekbg@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