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 코로나19 피해 지원 긴급 추경예산 362억원 편성
하남, 코로나19 피해 지원 긴급 추경예산 362억원 편성
  • 정재신 기자
  • 승인 2020.04.07 16: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 하남시는 지난 6일 코로나19로 인한 피해 지원을 위해 362억원의 긴급 추경 예산안을 시의회에 제출했다고 7일 밝혔다.

이번 추경은 코로나19로 전례 없는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민들의 생활안정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긴급하게 추진했으며, 1인당 5만원씩 지원하는 하남 재난기본소득을 포함 지역경제지원 및 방역사업을 중심으로 편성했다.

시는 필요재원 마련을 위해 업무추진비, 낙찰차액, 행사성 경비, 계획변경으로 인한 사업비 삭감 등 세출구조조정과 재난관리기금, 순세계잉여금 등을 활용한다.

시 관계자는“이번 추경안은 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하고자 신속하고 원활한 추진을 위해 원포인트 추경으로 편성했다”고 말했다.

2020년도 제1회 추경예산안은 9일 임시회를 열고 신속히 심의해 의결할 예정이다.

[신아일보] 하남/정재신 기자

jschung@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