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 코로나19로 경제적 어려움 청년층 지원
부천, 코로나19로 경제적 어려움 청년층 지원
  • 오택보 기자
  • 승인 2020.04.07 16: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분기 청년기본소득 두달 앞당겨 내달 조기 지급

경기도 부천시는 코로나19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청년층과 지역 경제에 도움을 주기 위해 2분기 청년기본소득을 두달 앞당겨 다음달 조기 지급한다고 7일 밝혔다.

청년기본소득은 만 24세 청년에게 분기별 25만원씩 연간 최대 100만원을 지역화폐(부천페이)로 지급하는 청년복지정책 사업이다.

2분기 신청 대상은 도에 3년 이상 계속해서 거주하거나 합산 10년 이상 거주한 이력이 있고 현재 시에 주소를 둔 1995년 4월 2일부터 1996년 4월 1일 사이에 출생한 청년이다.

신청은 오는 16일부터 27일까지 경기도 일자리 플랫폼 ‘잡아바’ 홈페이지에서 온라인 또는 모바일로 하면 된다.

2019년 3분기에서 2020년 1분기까지의 기존 수령자 중 자동 신청에 동의한 경우 별도 신청이 필요 없지만, 개인정보 등 변경 사항이 있다면 신청 내역을 수정해야 한다. 신규 신청자와 자동신청 미동의자는 신청 기간 내에 반드시 신청해야 청년기본소득을 받을 수 있다.

지급대상자로 확정된 청년에게는 신청 시 입력한 휴대전화로 안내메시지가 발송되고, 경기지역화폐 모바일 앱 또는 고객센터를 통해 카드를 등록하면 다음달 8일 이후 청년기본소득이 지역화폐로 순차적으로 지급한다.

청년기본소득으로 지급한 지역화폐(부천페이)는 시 관내 전통시장 및 동네 슈퍼, 편의점, 미용실 등 소상공인 사업체에서 사용할 수 있다. 그러나 백화점, 대형마트, 기업형 슈퍼마켓(SSM), 유흥업소 등에서는 사용을 제한한다.

[신아일보] 부천/오택보 기자

tbohs@daum.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