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은행, '코로나19 대출' 지원 인력 10명 경남신용보증재단 배치
경남은행, '코로나19 대출' 지원 인력 10명 경남신용보증재단 배치
  • 고수아 기자
  • 승인 2020.04.06 23: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일 경남 김해시 경남신용보증재단에 파견돼 위탁 업무를 수행 중인 경남은행 임직원들의 모습. (사진=경남은행)
6일 경남 김해시 경남신용보증재단에 파견돼 위탁 업무를 수행 중인 경남은행 임직원들의 모습. (사진=경남은행) 

BNK경남은행이 6일 코로나19 소상공인 대출 지원을 위해 지역신용보증재단(이하 지신보) 업무 이해도가 높은 직원 10명을 경남신용보증재단에 배치했다고 밝혔다.

경남은행은 앞으로 지신보 지원 인력을 추가 확보하고, 코로나19 확산세와 관련 대출 신청 추이에 따라 지원 인력 충원 및 교대를 진행할 계획이다.

박재노 경남은행 인사부장은 "지역신용보증재단 업무를 직간접적으로 수행한 직원들이 지역신용보증재단에 파견된 만큼 업무량 경감은 물론 소상공인들의 코로나19 관련 대출 지원도 보다 빨라질 것으로 기대된다"며 "지역신용보재단의 코로나19 관련 대출 지원이 안정세에 접어들 때까지 지원 인력 파견은 계속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BNK경남은행은 지역 지난 달부터 지역 신용보증재단에서 처리하는 '코로나19 특별보증대출 보증업무'를 위탁 처리하고 있다. 이에 따라 신용보증재단이 수행하는 보증상담과 서류접수, 보증심사 등 업무를 전국 158개 전 영업점에서 대행 중이다. 

swift20@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