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AI 데이터센터’ 내포신도시 건립 순항
충남도 ‘AI 데이터센터’ 내포신도시 건립 순항
  • 김기룡·민형관 기자
  • 승인 2020.04.06 13: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솔리스아이디씨 LH와 부지매매계약 체결…2022년 3월 준공 목표

충남 홍성군 내포신도시 내 ‘AI 데이터센터’ 건립이 순풍을 맞으며 올 9월 첫 삽을 뜰 채비를 하고 있다.

6일 도에 따르면 솔리스아이디씨는 지난달 24일 LH로부터 AI 데이터센터 부지매매계약을 체결했다.

부지매매계약을 체결함에 따라 데이터센터는 내포신도시첨단산업단지 산학협력부지 1만4130㎡ 부지에 2700억원을 투입, 지상 5층, 지하 1층(연면적 1만㎡)으로 지어질 전망이다.

준공 목표는 2022년 3월이다.

이영석 도 투자입지과장은 “데이터센터 건립이 정상적으로 추진되고 있고, 향후 데이터 충남의 이미지 형성과 4차산업, AI연관 산업 발전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솔리스아이디씨는 미션크리티컬엔지니어링, 이호스트아이씨티, 엘에스디테크가 AI 데이터센터를 건립과 운영을 위해 지난달 설립된 법인이다.

press@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