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 코로나19 극복 저소득층 한시적 생활지원
영천, 코로나19 극복 저소득층 한시적 생활지원
  • 장병욱 기자
  • 승인 2020.04.05 16: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700여 세대 35억 상당 사랑 상품권·기프트카드 지급

경북 영천시는 코로나19의 장기화로 고통 받고 있는 저소득층의 생활안정을 위해 ‘저소득층 한시생활지원’ 사업을 추진한다고 5일 밝혔다.

지원대상은 기초생활수급자 및 차상위 계층 6700여 세대에 35억 상당의 영천사랑 상품권과 기프트카드를 지급한다.

지급기준은 급여자격과 가구원수를 기준으로 기초생활수급자(생계·의료·시설)는 1인가구 52만원에서 6인가구 최대 192만원까지 지급하며, 주거·교육급여 수급자 및 차상위계층에는 1인가구 40만원에서 6인가구 최대 148만원까지 차등 지급한다.

지급 방법은 줄서기 등이 최대한 발생하지 않도록 우편 및 유선으로 배부일정을 분산 안내할 예정이며, 대상자는 거주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신분증 확인 후 수령하면 된다.

최기문 시장은 “시민이 함께 노력하고 힘을 모아 코로나19의 어려움을 잘 극복할 수 있기를 바라며, 저소득층의 생활의 안정과 침체된 지역 경기 회복에도 큰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bwjang2834@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