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군, 169억 규모 코로나 추경 통과
홍성군, 169억 규모 코로나 추경 통과
  • 민형관 기자
  • 승인 2020.04.05 11: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극복 소상공인, 실직자 등 지원

충남 홍성군은 코로나19로 인한 침체된 지역경제 회복과 확산 방지를 위해 총169억 원 규모로 긴급 편성된 추경안이 3일 군의회 심의를 통과했다고 5일 밝혔다.

이번 주요 지원 사업은 △소상공인 긴급 생계지원 48억 원 △실직자 등 긴급지원 12억원 △농어촌버스 재정지원 3.6억원 △개인택시 재정지원 1.6억원 △법인택시 재정지원 1억원 △저소득층 한시생활지원 20억원 △코로나19 격리자 등 생활지원비 지원 1.3억원 △아동양육 한시지원 20억원 △복지시설 방역물품 지원 5.6억원 등이다.

특히 이번 추경은 코로나19로 인한 매출액 감소 등 경영상 어려움을 겪는 군내 소상공인·운수업체․실직자와 저소득층 등 긴급 생활안정자금 지원에 중점을 뒀다.

또 손소독제 및 살균제 등 방역물품과 이동형 x-ray, 음압텐트, 열 감지 카메라 등 방역장비 지원도 포함돼 있어 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에 따른 방역체계를 더욱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군 관계자는 “이번 추경을 통해 코로나19에 대한 군민들의 불안감을 해소하고 경제적 피해를 입은 우리 군민들이 다시 일어설 수 있는 디딤돌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mhk8888@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