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암군, 5급이상 간부공무원 코로나 19 성금 1140만원 쾌척
영암군, 5급이상 간부공무원 코로나 19 성금 1140만원 쾌척
  • 최정철 기자
  • 승인 2020.04.05 09: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 공직자 고통 분담 솔선으로 주민에 더불어 사는 따뜻한 온정
성금 1150만원 쾌척. (사진=영암군)
성금 1150만원 쾌척. (사진=영암군)

전남 영암군 소속 5급이상 간부공무원들은 코로나 19 감염증 사태의 장기화로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군민들을 위해 성금을 모아 재난을 극복하는데 보태기로 했다고 5일 밝혔다.

손점식 부군수를 비롯한 실과소장, 읍면장을 포함한 5급이상 간부공무원들은 지난 2일 오전 간부회의에서 경제적 위기에 처해 있는 군민들과 고통을 같이하자는데 뜻을 모으고 그 자리에서 자발적으로 1140만원의 성금을 모아서 사회복지 공동모금회에 기탁하기로 했다.   

전동평 군수는 “이번 성금을 모아준 군 간부공무원들의 뜻에 고마움을 전한다”면서 “금액의 많고 적음을 떠나 군정을 추진하고 있는 공직자들이 솔선하여 같이 아파해주는 마음은 군민에게 그 어느 것보다도 큰 위안이 될 수 있는 것은 물론 지역경제를 살리는데도 촉매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이고 이러한 작은 정성들이 모이면 코로나 19도 충분히 극복해 나갈수 있을 것이라“고 했다. 

이에 앞서 전 군수는 4개월간 월급 30%를 반납키로 결정한 바 있고, 이외에도 군은 착한임대료 운동, 화훼농가 살리기 캠페인, 지역식당 이용하기, 상하수도요금 50% 감면, 전통시장 사용료 50% 감면 등 민생경제 살리기에 적극 나서고 있다.

[신아일보] 영암/최정철 기자

jcchoi@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