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기독교연합회 "정치권과 유착관계 밝혀라"
익산기독교연합회 "정치권과 유착관계 밝혀라"
  • 김용군 기자
  • 승인 2020.04.02 15: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천지와 유착 행적 드러나는 등 관련 의혹들 증폭” 주장
(사진=김용군 기자)
(사진=김용군 기자)

전북 익산 기독교연합회 이단대책위원회는 2일 오전 10시 시청 브리핑 룸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의혹이 있는 모든 정치권 관계자는 유착관계를 밝힐 것을 요구했다.

이날 대책위원회는“과거 정치권에 신천지 예배 참석물의, 시장 선거캠프 신천지 관여, 모 후보 신천지 수뇌부 관련 의혹 등이 끊임없이 불거져 나오고 있다”며 “이런 맥락에서 보면 정치권도 모르쇠로 일관할 수 없을 것”이라고 질타했다.

이어 "선거가 코앞에 닥치면서 정치권과 유착관계가 드러난 것과 관련해 의혹들이 증폭되는 정치인도 있고 과거 유착 행적들이 속속 드러난 부분도 있다”며 “특히 이런 정쟁의 소용돌이 속에 악성루머들도 있다”고 주장했다.

김천석 익산 기독교연합회 이단대책위원회 위원장은 “익산시민들이 이제는 더 이상 신천지 문제를 좌시할 수 없다"면서 "정치권도 표 때문에 일부 종교단체와 손잡는 것은 안된다"며 단호하게 대처할 것을 요구했다.

kyg1541@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