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구군, 4개 지구 공공하수처리시설 사용 시작
양구군, 4개 지구 공공하수처리시설 사용 시작
  • 김진구 기자
  • 승인 2020.04.01 14: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죽곡·구암·송현·적리지구 등 4개소

강원 양구군이 추진해온 4개 지구의 공공하수처리시설이 준공돼 1일부터 사용이 시작된다.

군이 추진해온 공공하수처리시설 조성 사업은 생활하수와 군부대의 오수가 미처리된 채 하천으로 방류돼 수질오염이 가속화하는 것을 방지함으로써 생태환경을 보전하고 주민보건 향상과 주거환경 개선에 기여하기 위해 추진된 사업이다.

지난 2017년 6월부터 사업이 시작돼 3월말 준공된 공공하수처리시설은 양구읍 죽곡리와 남면 구암리와 적리, 방산면 송현리 등 4개소에 새로 조성됐다.

양구읍 죽곡리와 한전리, 도사리 일원의 하수를 처리할 죽곡 공공하수처리시설은 124억여원의 사업비가 투입돼 하루 1300㎥의 처리능력을 갖췄다.

남면 구암리 일원의 하수를 처리할 구암 공공하수처리시설은 1118억여원의 사업비가 투입돼 하루 1000㎥의 처리능력을 갖췄다.

방산면 송현1~2리와 고방산리 일원의 하수를 처리할 송현 공공하수처리시설은 약 122억원의 사업비가 투입돼 하루 1200㎥의 처리능력을 갖췄다.

남면 적리와 동면 후곡리 일원의 하수를 처리할 적리 공공하수처리시설은 101억여원의 사업비가 투입돼 하루 700㎥의 처리능력을 갖춘 설비와 오수관로 3.8㎞를 설치했다.

[신아일보] 양구/김진구 기자

rlawlsrn57@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