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낙동강 보행 전용교 조성공사' 착수
부산시, '낙동강 보행 전용교 조성공사' 착수
  • 김삼태 기자
  • 승인 2020.03.31 14: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 227억6000만원 투입, '금빛노을브릿지' 4월 착공.…2022년 준공
▲부산가 2022년 준공을 목표로 4월 착공하는 ‘낙동강 금빛노을 브릿지 (조감도)
▲부산가 2022년 준공을 목표로 4월 착공하는 ‘낙동강 금빛노을 브릿지 (조감도)

부산에 또 하나의 ‘랜드마크’가 조성된다.

부산시는 낙동강변 구포지역 보행전용교인 ‘금빛노을브릿지’ 사업이 행정절차를 마무리하고 4월 착공할 예정이라고 31일 밝혔다.

보행전용교 사업은 민선7기 1호 사업인 '부산을 걷는다, 사람중심 보행혁신’의 일환으로 도심 공간과 낙동강을 연결하는 사업이다.

낙동강권에 금빛노을브릿지와 감동나룻길 리버워크를 비롯해 사상스마트시티 보행교, 대저대교 하부 보행전용교, 수영강 휴먼브릿지 등 사업도 추진을 앞두고 있다.

부산시는 2018년 10월 경관위원회 심의를 거쳐 ‘감동진에서 새로운 역사를 시작하다’라는 주제로 작성한 ㈜경관공학연구소(대표 여상헌)의 금빛노을브릿지를 선정한 바 있다.

금빛노을브릿지는 부산지역 최장 전용 보행교(길이 382m, 너비 3m)로 명실상부한 서부산의 랜드마크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오는 4월 착공해 총사업비 227억6000만원을 투입, 2022년 준공할 계획이다.

부산시 관계자는 “2022년에 금빛노을브릿지와 감동나룻길 리버워크가 준공되면 구포역과 화명생태공원, 덕천동을 하나의 축으로 연결해 지역 균형발전과 관광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신아일보] 김삼태 기자

st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