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승천천 수질 개선사업 본격 추진
천안시, 승천천 수질 개선사업 본격 추진
  • 고광호 기자
  • 승인 2020.03.31 14: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9차 통합집중형 오염지류 개선사업 공모 선정, 국비 395억원 확보
(사진=천안시)
(사진=천안시)

충남 천안시 동남구 승천천이 환경부의 수질개선사업 공모에 선정돼 미처리 생활오수, 농경지·축산농가 오염원 등으로 몸살을 앓았던 승천천의 수질이 크게 개선될 전망이다. 

시는 9차 환경부 통합·집중형 수질개선사업 공모에 승천천 수질 개선사업이 최종 선정돼 국비 395억 원을 지원받게 됐다고 31일 밝혔다.

통합·집중형 오염지류 개선사업은 오염하천 유역에 하수처리시설, 생태하천복원 등을 위한 집중적인 투자를 통해 사업 간의 시너지 효과와 단기간 가시적인 성과를 도출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 선정으로 시는 앞으로 2025년까지 총 사업비 595억원(국비 395억원, 지방비 200억원)을 투입해 미처리된 생활하수 및 농경지·축산농가에서 발생한 오염원을 처리하기 위한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세부적인 사업은 △가축분뇨공공처리시설 설치 △병천공공하수처리시설 증설 및 하수관거 정비 △비점오염저감사업(인공습지 조성)이다.

사업이 완료되면 현재 승천천 수질이 생물화학적산소요구량(BOD) 기준 Ⅲ등급에서 Ⅱ등급으로 개선되고 생태 환경 조성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시 관계자는 “이번 공모사업 선정에 따라 관련 부서와의 협력체계를 유지해 승천천 수질개선사업을 차질 없이 진행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공모사업에서는 승천천 외에도 이천 죽당천, 괴산 보강천, 부산 괴정천 등 전국에서 총 6개 하천이 선정됐다.

ko55@daum.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