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창군, 미탄면 면 마스크 제작 봉사 마무리 단계
평창군, 미탄면 면 마스크 제작 봉사 마무리 단계
  • 이중성 기자
  • 승인 2020.03.31 13: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평창군)
(사진=평창군)

강원 평창군 미탄면 사회단체들의 코로나19 바이러스를 극복하기 위한 면 마스크를 제작 봉사활동이 마무리 단계에 접어들었다.

30일 평창군에 따르면 새마을부녀회, 여성의용소방대, 생활개선회, 적십자봉사회 등 4개 사회단체는 지역 자원봉사자들과 힘을 합쳐 7일간 면 마스크를 제작 봉사활동을 전개했다.

이번 면 마스크 제작 봉사활동은 고령 및 건강상 이유로 거동이 불편해 마스크를 구입하지 못하는 지역 어르신과 취약계층에게 나눠주기 위한 취지로 추진하게 됐다.
 
당초 미탄면 13개리 각 마을에 100개씩 배부계획을 세우고 총 수량 1300개를 목표했으나, 봉사활동이 시작되면서 지역의 많은 봉사자들이 발 벗고 나섰고 기타 인적·물적 자원이 지원되면서 지난 주말 기준 계획의 3배가 넘는 4000개 이상의 면 마스크를 제작했다.

또 일부 자원봉사자들은 지역 주민들에게 한 장이라도 더 배분하고자 하는 마음에 연일 계속된 고된 작업에도 불구하고 제작을 이어나가고 있고, 주민들에게 배부하기 위한 분류 작업을 한창 진행 중이다.

이정의 미탄면장은 “이번 코로나19를 극복하기 위해 지역 주민이 모두 한마음 한뜻으로 봉사를 실천해 이 어려운 시기를 슬기롭게 극복할 것으로 믿는다”며 “미탄면민을 위해 수많은 자원봉사자들께서 밤낮으로 봉사해주시는 만큼, 면사무소차원에서 할 수 있는 행정적 지원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신아일보] 평창/이중성 기자

lee119c@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