합천, 여름철 재난대비 재해예방사업장 점검
합천, 여름철 재난대비 재해예방사업장 점검
  • 조동만 기자
  • 승인 2020.03.29 16: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준희 군수, 매호 급경사지 정비현장 등 5개소 방문
경남 합천군은 여름철 자연재난 대비 재해예방사업장 현장 점검을 실시했다. (사진=합천군)
경남 합천군은 여름철 자연재난 대비 재해예방사업장 현장 점검을 실시했다. (사진=합천군)

경남 합천군은 지난 26일 2020년 여름철 자연재난으로부터 군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기 위해 재해예방사업장을 점검했다고 29일 밝혔다.

재해예방사업은 인명피해 및 침수 재난 위험성이 높아 재해위험개선지구로 지정·고시한 지역에 대해 사전에 정비해 안전사고를 예방하는 사업이다.

이날 문준희 군수는 올해 군에서 추진 중인 질매 풍수해 생활권 종합정비사업, 매호 급경사지 정비사업, 송정 재해위험저수지 정비사업장을 비롯한 사업장 5개소를 직접 방문해 재해위험요인과 사업 추진 시 주민 불편사항 등을 함께 점검했다.

군은 2020년 재해예방사업, 합천 풍수해 생활권 종합정비사업, 성산 자연재해위험개선지구 정비사업, 갑산 급경사지 정비사업 등 10개소에 218억원을 투입해 사업을 추진 중이다.

또 2021년 신규로 재해예방사업 총 6개소(총사업비 1006억원)를 추가로 추진할 계획으로 경남도 및 행정안전부에 사업신청을 한 상태이고, 사업 확정을 위해 발 빠르게 움직이고 있다.

문 군수는 “우수기를 앞두고 재해예방사업장 외 각종 사업장에 대해서도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특단의 조치를 강구하고, 조속한 사업추진을 통해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합천/조동만 기자

dmchoi@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