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철도, 동해선 '부산원동역' 28일 영업 개시
한국철도, 동해선 '부산원동역' 28일 영업 개시
  • 전명석 기자
  • 승인 2020.03.27 19: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락역ㆍ재송역 사이에 신설
부산시 동래구 '부산원동역' 전경. (사진=한국철도)
부산시 동래구 '부산원동역' 전경. (사진=한국철도)

한국철도공사(이하 한국철도)가 28일 광역철도 동해선(부전~일광역) '부산원동역' 영업을 시작한다고 27일 밝혔다.

부산시 동래구 부산원동역은 동해선 안락역과 재송역 사이에 신설된 역사다.

2개 동으로 연결된 역사는 노약자의 이용편의를 고려해 에스컬레이터 12대와 엘리베이터 6대 등 설비를 갖췄다.

동해선의 모든 전철은 28일 첫차부터 부산원동역에 정차한다. 동해선은 평일 96회, 주말 88회 운행하고 있다.

조대식 한국철도 광역철도본부장은 "부산원동역 운영으로 부산 도심으로의 이동이 편리해질 것으로 기대된다"며 "부산시와 협의해 주차공간 확보 및 역 주변 환승시설 확충 등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jms@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