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영식 넷마블 대표 "코로나19 사태 장기화에 대비"
권영식 넷마블 대표 "코로나19 사태 장기화에 대비"
  • 장민제 기자
  • 승인 2020.03.27 11: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융합장르개척, 웰메이드 게임 등으로 글로벌 경쟁력 강화"
(이미지=넷마블)
(이미지=넷마블)

권영식 넷마블 대표는 27일 서울 구로 지밸리컨벤션에서 열린 제9기 정기 주주총회에서 “코로나 19로 인해 전 세계 기업들이 어려운 상황에 처해있고 당사도 이를 심각하게 받아들이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단기적으로는 재택근무를 진행하면서 신규 게임 론칭에 차질이 발생하지 않도록 하고 있다”며 “하지만 사태가 장기화 되면 당사의 사업계획 및 게임 개발에도 지장을 줄 수 있어 시스템적인 준비와 업무 효율화에 지속적인 고민과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덧붙였다.

권 대표는 “지난해 중국 판호 제재 지속과 모바일 게임시장 경쟁 심화 등 국내 게임산업의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넷마블은 ‘BTS월드’, ‘더 킹 오브 파이터즈 올스타’, ‘일곱 개의 대죄: GRAND CROSS’ 등 주요 신작을 국내외 시장에 차질없이 선보이며 의미있는 성과를 기록했다”고 말했다.

또 “올 해는 다양한 융합 장르 개척, 자체 IP 기반 게임 개발 활성화 및 완성도 높은 웰메이드 게임 출시 등을 통해 국내는 물론 글로벌 사업의 경쟁력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권 대표는 코웨이 인수와 관련해선 “장기적인 관점에서 회사가 발전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며 “당사가 보유한 인공지능, 빅데이터 기술을 가전 렌탈 사업에 접목해 앞으로 스마트홈 구독경제 비즈니스로 진화시켜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날 주주총회에서는 제 9기 재무제표 승인의 건, 이사 선임의 건, 이사 보수한도 승인의 건 등 총 3건의 의안이 모두 가결됐다. 

jangstag@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