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 ‘코로나19 유관기관 합동회의’ 개최
하남 ‘코로나19 유관기관 합동회의’ 개최
  • 정재신 기자
  • 승인 2020.03.26 16: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하남시)
(사진=하남시)

경기도 하남시는 지난 25일 시청 상황실에서‘코로나19 유관기관 합동회의’를 가졌다고 26일 밝혔다.

시는 코로나19의 전국적 확산 방지를 최소화하기 위해‘사회적 거리 두기’캠페인을 적극 실행하게 됨에 따라 각 부서별 협조·유관기관과의 협업을 위해 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는 연제찬 부시장 주재로 시청 관련 부서와 하남소방서, 광주하남교육지원청, 경기신용보증재단 관계자 20여명이 참석했다.

주요 논의사항은 총체적인‘사회적 거리두기’강화 방안 수립, 보건 방역을 위한 선별진료실 및 호흡기 감염 클리닉 운영, 집단 감염위험이 높은 다중이용시설 총646개소(종교시설, 민간 신고체육시설, PC방·노래방) 및 유흥주점 48개소의 방역활동 및 이행실태에 대해 점검했다.

연 부시장은“유관기관과의 긴밀한 협업 및 정보 공유를 통해 코로나19에 지혜롭게 대처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신아일보] 하남/정재신 기자

jschung@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