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경찰청, ‘디지털성범죄 특별수사단’ 운영
충남경찰청, ‘디지털성범죄 특별수사단’ 운영
  • 김기룡 기자
  • 승인 2020.03.26 16: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말까지 집중단속
충남경찰청이 26일 청사에서 ‘디지털성범죄 특별수사단’ 현판식을 하고 있다.(사진=충남경찰청)
충남경찰청이 26일 청사에서 ‘디지털성범죄 특별수사단’ 현판식을 하고 있다.(사진=충남경찰청)

충남지방경찰청은 26일 오전 청사에서 ‘텔레그램 박사방’과 같은 디지털성범죄에 강력히 대응하기 위해 ‘디지털성범죄 특별수사단’을 설치하고 현판식을 개최했다.

특별수사단은 6월말까지 예정된 ‘사이버성폭력 4대 유통망 특별단속’을 12월 31일까지 연장해 집중 단속할 계획이다.

특히 △텔레그램 등 SNS △ 다크웹 △음란사이트 △웹하드 등 디지털매체를 이용한 성범죄에 대해 신속·엄중하게 처리하여 디지털 성범죄에 무감각한 사회 인식을 탈바꿈시키고, 더 이상 디지털 성범죄가 발붙이지 못하도록 강력하게 대응할 방침이다.

또한, 피해자 보호에 만전을 기하고 피해 영상 유출 등 2차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운영할 예정이며, 성인지 감수성 교육 등을 통해 수사관의 경각심을 제고해 나갈 계획이다.

특별수사단은 지방청 2부장을 수사단장으로 하여 사이버·여성청소년 수사, 디지털포렌식, 피해자 보호, 성인지 교육 담당 기능들로 구성하고, 유관 기관·단체들과의 긴밀한 협업체계도 구축한다.

경찰 관계자는 “운영자·유포자·방조자 등 불법행위자에 대해 엄정히 수사할 것이며, 디지털성범죄는 사진, 영상물 등의 확산으로 피해자에게 매우 깊은 고통을 남기는 만큼 유포 차단을 위해서 적극적으로 신고해 달라”고 당부했다.

[신아일보] 김기룡 기자

press@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