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천구립도서관, 코로나19 대응 '도서 안심대출 서비스'
양천구립도서관, 코로나19 대응 '도서 안심대출 서비스'
  • 김용만 기자
  • 승인 2020.03.26 12: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서 소독 처리하고 무인 반납함 이용

서울 양천구 구립 도서관에서는 17일부터 홈페이지를 통해 도서 ‘안심대출 서비스’를 실시하고 있다고 26일 밝혔다.

도서 안심대출을 원하는 양천구립도서관 정회원 누구나 도서관 홈페이지에서 대출 희망 도서와 수령일시(매주 화~토, 오후 2시~5시)를 골라 신청하면 해당 도서관에서 안내 문자를 발송한다.

도서는 1인당 최대 5권까지 4주간 대출 가능하며, 모든 도서는 소독 처리 후 대출된다.

목마교육도서관과 영어특성화도서관은 26일부터 대출 서비스를 시행한다.

[신아일보] 서울/김용만 기자

plk88@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