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석호 경북 구미갑 국회의원 예비후보 불출마 선언
김석호 경북 구미갑 국회의원 예비후보 불출마 선언
  • 이승호 기자
  • 승인 2020.03.25 13: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석호 통합당 예비후보(사진=김석호선거사무실)
김석호 통합당 예비후보(사진=김석호선거사무실)

미래통합당 경북 구미갑 공천에서 컷오프된 김석호 국회의원 예비후보가 결국 4.15 총선 불출마를 선언했다.

김 예비후보는 “구미에서 더 이상 보수가 분열해서는 안 된다는 시민들의 ‘준엄한 민심’을 새겨듣고 이번 총선에 불출마하기로 결심했다”고 밝혔다.

그는 “지난 20년간 구미를 다시 대한민국 경제 심장으로 만들겠다는 꿈을 위해 미친 듯이 달려왔고, 구미를 살려달라는 시민들의 간절한 염원이 있었기에 이번 총선에 출마하게 됐다”고 밝히면서 “박정희 대통령 유업인 구미 공단을 살리기 위해 온 힘을 쏟고자 했지만 제 불찰로 시민 여러분과의 약속을 지키지 못했다”며 죄송한 마음을 드러냈다.

그러면서 “이 과정에서 무소속 출마와 타당 이적을 계속해서 권유 받았지만 정권 심판이라는 대의의 뜻을 저버릴 수 없다”고 말하며 “저의 불출마를 계기로 하나된 구미가 되었으면 한다”고 밝혔다.

김 예비후보는 앞으로의 계획에 대해 “이제 가정과 기업을 위해, 그리고 김석호 한 사람을 위해 물신양면 도와주신 많은 분들에게 과분한 사랑을 보답한다는 심정으로 살아 가겠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이승호 기자

lsh6036@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