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대교직원, 코로나19 모금 2346만원 ‘전달’
전북대교직원, 코로나19 모금 2346만원 ‘전달’
  • 송정섭 기자
  • 승인 2020.03.25 13: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전북대학교)
(사진=전북대학교)

“작은 정성이지만 코로나19로 시름에 잠긴 대구·경북 지역에 힘이 되길 바랍니다.”

전북대학교 교직원들이 코로나19 확산으로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구·경북 지역을 돕기 위해 십시일반 성금을 모금했다.

전북대는 지난 18일까지 교직원들을 대상으로 자율적인 모금 운동을 벌여 모두 2346만 원의 성금을 모금했다고 25일 밝혔다.

전북대는 이 성금을 ‘사랑의 열매 전북도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대구·경북 지역민들에게 전달했다.

김동원 총장은 “코로나19 확산으로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구·경북 지역에 따뜻한 마음을 전하기 위해 교직원들이 자발적 모금 운동에 나섰다”며 “전북대학교의 작은 정성이 지역과 지역을 연결하고 대한민국에 활력을 불어넣는 희망 에너지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swp2072@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